지킬 건 지키면서 삽시다! #금지구역 지키기 캠페인

reorder search

눈온다 chevron_right 문화

지킬 건 지키면서 삽시다! #금지구역 지키기 캠페인

  • 2023-05-25 15:30:40
  • 0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URL

가장 기본적이지만 잘 지켜지지 않는 금지구역
특히 금연, 주차가 지켜지지 않아
나부터 먼저 지키는 게 시작

출처: https://www.flaticon.com/kr/free-icon/no-parking_4067488  https://ko.wikipedia.org/wiki/%EA%B8%88%EC%97%B0

여러분들은 이 두 개의 표시를 본 적이 있으신가요? 아마 대부분의 사람은 보신 적이 있을 겁니다. 어쩌면 이 글을 읽는 오늘도 저 표시를 보신 분도 있을 겁니다.

여러분들 모두 잘 아시다시피 흡연을 금지하는 금연 구역 표시와 주차를 금지하는 주차금지 표시입니다. 우리는 이 표시를 잘 알고 있습니다. 하지만 과연 잘 지켜지고 있을까요?





글을 읽기 전에 이 영상을 먼저 보고 옵시다.

해당 영상을 접하고 나서 사람들이 지켜야 할 금지구역 중에 대표적으로 금연 구역과 주차 금지구역이 가장 잘 지켜지지 않는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대부분은 금연 구역에서의 흡연을 대표적으로 떠올리지만, 주차 금지구역에서의 주차도 만만치 않게 지켜지지 않습니다.


6월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증권가 빌딩 사이 ‘너구리 골목’ 금연 표지판 앞에서 직장인들이 담배를 태우고 있다. 사진 김문관 기자(이코노미 조선) 
해당 사진은 여의도 증권가의 금연 구역입니다. 직장인들이 많이 모인 곳일수록 금연 구역에서 담배를 피는 장면을 흔하게 목격할 수 있습니다. 


금연구역에서 흡연하는 모습. 중부일보 캡처
그리고 이 사진을 한 번 봐봅시다. 조금 전 영상에서 봤던 것처럼 교복을 입은 여학생이 담배를 피고 있습니다. 그것도 '금연 구역'에서 흡연을 하고 있습니다. 이처럼 현재 금연 구역에서의 흡연은 심각한 사회적 문제입니다.

흡연 문제와 못지않게 심각한 문제는 바로 불법 주정차 문제입니다.

청주 율량사거리에서 상리사거리를 잇는 1순환로 갓길에 불법주정차 된 차량과 구청 단속현수막 모습. /신동빈 / 출처 : 중부매일
명백하게 주정차 금지구역이고, 심지어는 불법 주정차 단속중이며 견인 구역이라고도 적혀있는데도 불구하고 길거리는 더 이상 주차할 곳이 없을 만큼 빼곡하게 차량이 주차되어 있습니다. 

KBS뉴스 영상 캡처(https://news.kbs.co.kr/news/view.do?ncd=5439691)
불법 주정차는 결코 가볍게 볼 문제가 아닙니다. 사진에서 보시다시피 불법 주차되어 있는 차량 때문에 소방 팀은 화재 진압의 골든 타임을 놓쳐버릴 수 있습니다. 이럴 경우 불법 주차되어 있는 차량은 강제 처분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민원과 각종 소송 때문에 쉽지 않은 것이 현실입니다.



금연 구역에서의 흡연, 주차금지구역에서의 주차.
가장 흔하게 보이는 만큼 우리는 해당 사태에 무뎌지고 덤덤해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오히려, 가장 기본적으로 지켜져야 할 것이 지켜지지 않고 있으니, 이럴 때일수록 우리는 더욱 경각심을 가지고 시민들에게 알려야합니다.

이는 엄연한 불법행위입니다. 사람들은 처음부터 오늘날과 같이 아무런 양심의 가책도 없이 이런 행위를 하진 않았습니다. 금연 구역에서의 흡연자는 한 명에서 두 명이 됐고, 주차 금지구역에서의 주차도 한 대에서 두 대로 늘어나면서 지금까지 왔습니다.

반대로 생각해보면, 금연구역에서 흡연하는 사람이 한 명이 줄면 두 명이 줄 것이고, 주차금지구역에서 주차되어 있는 차량 한 대가 줄면, 두 대가 줄 것입니다.

문제의식만 지니고 있으면 달라지는 게 없습니다. 이젠 실천해야 할 때입니다.

별거 아닌 거 같은 한 사람의 행동이 이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

우리 모두 지킬 건 지키면서 삽시다!
D-205

NOON과 함께 눈 굴릴 사람을 찾습니다.당신의 응원과 지지로 함께해주세요.

저도 이 캠페인을 함께합니다.

당신은 이 캠페인의 눈사람입니다. 함께 눈 굴린 눈사람 3명 캠페인 진행 기간 : 2023-05-19 ~ 2023-12-31

본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BS M&C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 All rights Reserved.

CBSMC 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
눈이 내리는 뉴스레터 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