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온다 캠페이너 대 모집!

캠페인 저널리즘 눈은 우리 사회의 작은 문제들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좋은 대안을 제시할 수 있는 [눈]사람들을 찾고 있습니다. 여러분, 함께 하시겠어요? 커몬요! 야호!

지원하러 가기
arrow_drop_down

적당한 음주조차 위험하다.

reorder search

저널리즘 chevron_right 안전

적당한 음주조차 위험하다.

  • 2023-01-20 10:33:36
  • 0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URL

술을 전혀 마시지 않는 경우에만 건강 상 위험 없어
건강 위험에 대한 대중의 인식과 이해 증진 위해 경고 라벨 붙여야

음주 지침 개정안 발표 

2023년 1월 17일 캐나다 보건부(Health Canada)는 <저위험 음주 지침(Low-risk alcohol drinking guidelines)>을 새로 개정 발표했다. 캐나다 약물 사용 중독 센터(CCSA)의 최종 연구 보고서(알코올 및 건강에 대한 지침 보고서)에 근거한 것으로  2011년 이후 12년 만인데, 한마디로 이전보다 훨씬 더 적은 양을 섭취할 것을 권고하는 내용이다.  이전 지침에서는 여성의 경우 일주일에 표준 음료 10잔, 남성의 경우 일주일에 15잔 이하를 권장했다. 


최신 연구는 2년 간 약 6,000건의 상호 심사 연구 검토 및 약 1,000건의 공공 설문 조사 내용을 종합하여 작성된 것으로 새로운 지침에 따르면 일주일에 3~6잔의 음료를 마시는 것은 중간 정도의 건강 위험과 관련이 있으며 결장 및 유방에 영향을 미치는 암과 같은 암 발병 가능성을 높인다. 한편, 일주일에 7잔 이상의 음료를 섭취하면 높은 위험으로 간주되며, 심장병과 뇌졸중을 비롯한 건강에 부정적인 결과를 초래할 위험이 높다. 심각한 건강 상의 결과를 피하기 위해서는 하루에 두 잔을 초과하지 않는 것이 좋다. 

알코올 잔수 per 일주일건강 관련성
3잔~6잔중간정도의 건강위험 
결장, 암 발병 가능성 높임
7잔 이상높은 건강 위험
심장병, 뇌졸증


표준 음료는 순수 알코올의 양을 측정한 것으로 음료의 알코올 농도에 따라 다르다. 캐나다에서 표준 음료는 17.05ml 또는 13.45g의 순수 알코올이다. 이는 다음과 같다. 

Low-risk-alcohol-drinking-guidelines ©canada.ca

캐나다 보건부 - 1잔의 표준음료 기준 

맥주 한 병(12온스, 341ml, 5% 알코올)
사이다 한 병(12온스, 341ml, 5% 알코올)
와인 한 잔(5oz., 142ml, 12% 알코올)
증류주 한 잔(1.5온스, 43ml, 알코올 40%) 


<저위험 음주 지침>은 음주에 대해 정보에 입각한 결정을 내리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다. 가이드라인에서는 음주로 인한 급성및 만성 건강 위험을 줄이는 데 도움이 되는 제한을 설정할 것을 권장한다. 


사람들이 일주일에 술을 전혀 마시지 않는 경우에만 건강 상 위험이 없다. 또한 임신 중이거나 임신을 시도할 때 안전한 음주량은 없다. 모유 수유 중에는 술을 마시지 않는 것이 가장 안전하지만 가끔 표준 음료 한잔 정도는 괜찮을 수 있다 (그러나 마시지 않는 것이 가장 안전하다). 표준 음료 한 잔의 알코올 양이 모유 성분에서 완전히 사라지는 데 약 2시간이 걸린다는 점에도 주의해야 한다.

모든 알코올 음료에 필수 라벨링 도입 필요 

이 보고서는 또한 건강 경고 및 지침에 대한 정보와 함께 모든 알코올 음료에 대한 필수 라벨링을 도입할 것을 권장한다. 건강 전문가들은 알코올 음료에 대한 의무 표시가 알코올 섭취가 건강에 미치는 부정적인 영향에 대한 인식을 높이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한다는 데 동의한다. 
 이러한 라벨에는 용기에 들어 있는 표준 음료 양에 대한 세부 정보와 건강 경고가 포함되어야 한다. 먹는 음식에 대한 정보를 가지고 있는 것과 같은 방식으로 마시는 술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가질 필요가 있다. 
 위험을 완전히 제거한다는 의미가 아니라 소비자들이 정보에 입각한 자유로운 결정을 내릴 권리가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Low-risk-alcohol-drinking-guidelines ©canada.ca

캐나다 암협회(Canadian Cancer Society)에 따르면 캐나다인의 40% 이상이 술이 암의 위험을 증가 시킨다는 사실을 모르고 있다.  하루에 약 3½잔을 마시면 구강암, 인두암, 후두암 및 식도암 발병 위험이 2배 또는 3배 증가하고 대장암 및 유방암 위험은 1½배 증가한다. 알코올 라벨은 이러한 건강 위험에 대한 대중의 인식과 이해를 높이는 데 중요하다. (캐나다 주류업계는 건강 위험에 대한 경고 라벨이 불필요하다고 주장하고 있다.)
 
 연휴나 주말 동안에는 아무래도 가족이나 친구들과 오랜만에 만나게 되어 자연스레 술자리 기회도 많아진다. 저위험 음주 습관은 절제의 문화 촉진과 건강한 라이프 스타일에 도움이 된다. 
 술 마시는 것은 개인의 선택이다. 마시기로 선택했다면, 언제, 어디서, 왜, 어떻게 마실지 결정하기 전에 가이드라인을 한 번 살펴보는 것이 좋다. 


* 술을 절대 마시지 말아야 할 때는 다음과 같이 권고한다. 

• 차량 운전 또는 기계 및 도구 사용할 때 
• 술과 상호 작용하는 약물 또는 기타 약물 복용 중일 때
• 모든 종류의 위험한 신체 활동을 하는 경우
• 정신적 또는 신체적 건강 문제가 있을 때
• 알코올 중독인 경우
• 임신 중이거나 임신할 계획인 경우
• 타인의 안전을 책임지고 있을 때 
• 중요한 결정 내려야 할 때 

D-20

우리 일상의 작은 변화를 만드는 캠페인을 위해 많은 사람들을 동참시켜주세요. 모두를 [눈]사람으로!!

카카오톡 페이스북 트위터 URL

함께 눈 굴린 눈사람 1명 캠페인 진행 기간 : 2023-01-19 ~ 2023-02-19

본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BS M&C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 All rights Reserved.

CBSMC 노컷뉴스 X 공공소통연구소
눈이 내리는 뉴스레터 구독!